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전체방문 : 6,497
오늘방문 : 10
어제방문 : 1
전체글등록 : 443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26
댓글및쪽글 : 0

  teaching
기본가르침
 
작성자 baramil
작성일 2011-07-19 16:22
홈페이지 http://baramil.or.kr
ㆍ추천: 0  ㆍ조회: 230      
열반(涅槃)이란 무엇입니까?
원래 적멸(寂滅) 또는 멸도(滅度)의 뜻인데 결박에서 벗어난 해탈의 뜻이 있습니다. 원적(圓寂)이라고도 합 니다. 이 말은 불이 다 타 꺼진 상태를 의미합니다. 범부의 치성하게 타오르는 번뇌의 불길을 다 태워 없애서 청정한 깨달음의 지혜를 완 성한 경계를 말합니다. 열반은 미혹의 생사가 있는 세계를 초월한 깨달음의 경계이므로 불교수행의 궁극적 목 적은 열반을 이루는데 있다고도 할 것입니다. 열반은 원래 일체 번뇌를 없이한 상태이지만 번뇌가 다하면 거기에 열반이 가지는 무 량 청정 공덕이 나타나게 됩니다. 소승은 열반을 적극적으로 생각하지만 대승은 열반을 적극적인 것으로 봅니다. 그래서 열반에는 상(常) 낙(樂) 아(我) 정(淨)의 4덕이 갖추어졌다고 봅니다. 또는 상(常) 항(恒) 안(安) 청정(淸淨) 불로(不老) 불사(不死) 무구(無垢) 쾌락(快樂 )의 팔미(八味)가 갖추어 있다고도 합니다. *사람의 본성이 진여일진대 본성은 본래 청정하고 열반의 덕을 갖추고 있습니다. 그래서 성정열반(性淨涅槃) 이라는 말도 있게 됩니다. 진여는 원래 일체 번뇌를 초월하여 있으므로 끊임없이 대자비심으로 중생을 구제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진여는 열반에도 머물지 않으며 생사에도 머물지 않는 적극적, 행동적 성격 을 볼 수 있습니다. 부처님은 원래로 법성이며 진여이십니다. 그러나 대자대비로 중생을 구제하기 위하여 중생이 이해할 수 있는 형상도 나투시고 법도 설합니다. 그리고 중생을 위하여 형상적 열반을 나투게도 됩니다. 이것을 방편(方便) 열반이라고 도 합니다. 위에 말한 바와 같이 열반은 번뇌가 다한 청정한 깨달음을 말하는 것이지만 불자들 사 회에서는 부처님의 육체적 죽음을 열반이라 하며 또는 스님들의 죽음을 열반에 들었다 고도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실로는 열반은 성도(成道)와 같은 뜻임을 알아야 하겠습니다  
 


옴 아모가 바이로차나 마하 무드라 마니 파드마 즈바라 프라바를타야 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