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전체방문 : 2,081
오늘방문 : 9
어제방문 :
전체글등록 : 443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26
댓글및쪽글 : 0

  travel temples
그절에 가고 싶다
  
Link#1 www.naksansa.or.kr (Down:31)
ㆍ조회: 156  
낙산사


금강산, 설악산과 함께 관동 3대 명산의 하나로 손꼽히는 오봉산 자락에 자리잡은 낙산사는 관음보살이 설법을 펼치며 항상 머무는 곳을 이르는 보타낙가산에서 그 이름이 유래한 것으로, 역대로 지위와 신분을 떠나 관음진신을 친견하려는 참배객들의 간절한 발원이 끊이지 않고 이어져 왔습니다.

특히 낙산사는 동해바다가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천혜의 풍광과 부처님진신사리가 출현한 공중사리탑, 보물로 지정된 건칠관음보살좌상, 동양 최대의 해수관음상, 천수관음상 칠관음상 등 모든 관음상이 봉안된 보타전, 창건주 의상대사의 유물이 봉안된 의상기념관 등 숱한 성보문화재를 갖추고 있어 관음성지이자 천년고찰로서 전 국민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낙산사는 지난 2005년 4월 대형 산불로 인해 많은 당우가 소실되고, 아름다움을 자랑하던 경관이 크게 훼손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낙산사를 아끼고 사랑해주신 국민들과 불자님들의 성원에 힘입어 이제 새롭게 천년고찰 불사를 향해 한걸음 한걸음 나아가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 부처님 오신 날을 앞둔 4월28일, 공중사리탑 보존처리 과정에서 부처님 진신사리와 장엄구가 출현한 것은 전국민과 불자님들의 사랑과 기도발원 공덕이 쌓이고 쌓인 결과라 하겠습니다.
주지 금곡 정념스님을 비롯한 낙산사 사부대중은 부처님 진신사리 출현의 의미를 되새기며 천년고찰 복원불사를 향해 온 힘과 신심을 다할 것입니다.


옴 아모가 바이로차나 마하 무드라 마니 파드마 즈바라 프라바를타야 훔